아이디 ▼
비밀번호
포인트 메뉴
전체

오늘: 1,074|어제: 1,188|전체: 2,966,909|회원: 4,878|문서: 70,535|댓글: 332,701|첨부파일: 2,394

2017.06.16 00:42

마르셀리노 인터뷰

조회 수 919 추천 수 0 댓글 1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마르셀리노 감독이 카데나 세르에서 가진 인터뷰 내용입니다.


"팀의 재정적 현실을 인지할 필요가 있다. 나는 그 부분에 대해 처음부터 들어서 알고있었다."
"발렌시아는 다음시즌 몇몇 선수들을 임대로 데려와야한다."
"다시 말하지만, 선수단은 8월 31일까지 열려있을 것이다. 성급해해서는 안된다. 나는 전혀 걱정되지 않는다."
"선수를 방출하고 벌어들인 돈으로 영입을 할 수 없다면 문제겠지만 그럴 일은 없을 것이다."
"우리는 중앙 수비수, 수비형 미드필더, 왼쪽 윙어가 필요하다."
"가브리엘 파울리스타, 라울 알비올, 다니엘 카리소는 좋은 선수들이다. 영입이 가능하다면 좋은 영입이 될 것이다."
"선수를 영입할 때는, 그 선수에 대해 경기장 안팎의 모든 것을 알아야한다."

"내가 세비야 감독이었을 때와 현재 발렌시아의 상황이 비슷하다."
"세비야의 라커룸에는 변화가 필요했고, 발렌시아도 마찬가지다." 
"세비야에서는 내가 있을 때 변화를 주지 못했고, 이곳에서는 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을 것이다."

(엔소와 알베스의 방출을 원하냐는 질문에) "특정 선수의 이름은 언급하지 않겠지만, 나는 발렌시아와 사인하는 조건으로 몇몇 선수들의 방출을 요구했다."
"발렌시아 선수단에는 큰 변화가 필요하다. 6명 이상, 14명 이하의 선수들이 방출될 것이다."
"이미 떠난 선수들도 포함한 숫자다. 시케이라, 마리오, 망갈라, 무니르 그리고 1월에 떠났던 라이언을 말하는 것이다."

"모든 선수가 중요하지만 필수적인 선수는 없다. 파레호는 특출난 선수고, 더 잘할 수 있지만, 좋은 제의가 오면 떠날 수도 있다."
"솔레르, 가야 같은 유스 출신들은 돈 이상의 가치가 있는 선수들이고, 그들의 거취는 분명하다."

"나는 사라고사 시절, 후안프란처럼 방출되지 못한 선수들을 훈련에서 제외해야만 했다."
"발렌시아는 더 심각한 상황이다. 지난 여름, 플랜에 없던 선수들이 방출되지 못한채 남았고, 그 결과는 우리 모두가 보았다."
"플랜에 없다고 통보한 선수를 구단에 남기면 좋은 결과가 나오지 않는다."

"나의 전술 성향은 복합적이다. 볼을 뺏기는 것도 원치 않지만, 그렇다고 슈팅 없이 70번씩 패스하는 것도 좋아하지 않는다."
"우리는 항상 4명의 수비수와 2명의 피보테를 둘 것이다. 4-4-2 또는 4-2-3-1 을 사용할 것이다."
"공격수는 위치선정보다는 스피드가 빠른 선수를 좋아한다. 나는 호드리구를 세컨 스트라이커로 본다."


+ 마르셀리노는 다음 주에 피터 림을 만나러 싱가폴에 갈거라고 하네요.
  • ?
    title: 리버풀 - 파비우 아우렐리우페데 2017.06.16 01:14
    가브리엘 혹시 가비골인가요!!
  • profile
    title: 2008/09 라울 알비올 (Home)Rbiol 2017.06.16 01:19
    아스날의 가브리엘 파울리스타, 세비야의 다니엘 카리소 그리고 알비올까지 링크나는 센터백 3명 언급한거에요.ㅠ 수정해야겠네요
  • ?
    title: 리버풀 - 파비우 아우렐리우페데 2017.06.16 01:23
    주륵...
  • ?
    둘리 2017.06.16 01:32
    호구~!
  • profile
    title: 셀타 비고 - 산티 미나이제널안고가야 2017.06.16 01:44
    드디어 호구가 발롱도르 받을 각이 보입니다
  • profile
    title: 2015/16 호세 가야 (Away)Gayaya 2017.06.16 02:00
    이적시장 포인트는 선수들 처분에

    중앙 미드필더, 홀딩 미드필더 영입이 될 것 같네요
  • profile
    title: 2013/14 파코 알카세르 (10주년)호아킨 2017.06.16 08:32
    호구터질각
  • profile
    title: 2015/16 호세 가야 (Home)헤타페 2017.06.16 10:08

    14명 간단히 계산해봅니다
    무니르, 마수, 시케이라, 망갈라 / 임대한 4명
    라이언, 네그레도, 베주, 아라우주 / 임대보낸 4명
    바칼리, 엔소페레스, 산투스, 압데누어, 알베스 / 팀에 남아있던 5명

    여기에 완전이적 옵션 달아서 내보낸 피아티, 요엘까지 합치면 어라 15명이네요. 이친구들은 미포함인가

  • profile
    title: 2008/09 라울 알비올 (Home)Rbiol 2017.06.16 10:53

    인터뷰하는 형님이 피아티 언급하니까 ㄴㄴ 하면서 현재 스쿼드의 선수들을 말하는거라고 하긴하더군요

  • profile
    title: 모나코 - 페르난도 모리엔테스Morientes 2017.06.16 12:50
    이런식으로 선수단 휘어잡는거는
    그림이 영 좋지 않은데... 걱정되네요
  • profile
    title: 레반테 - 비센테 로드리게스Vamos 2017.06.16 19:01
    호구찡
  • profile
    title: 비야레알 - 다비드 알벨다철부지 2017.06.16 23:29
    흐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7년 여름 이적 시장 121 update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5.22 14252
공지 '축구 이야기' 게시판 공지사항 title: admin iconAMUNT! 2010.02.26 149056
14603 라울 알비올측과 공식 협상 6 new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6.27 95
14602 마르셀리노 인터뷰 2 7 new title: 2008/09 라울 알비올 (Home)Rbiol 2017.06.27 346
14601 메스타야 1차전 패배 6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6.18 731
» 마르셀리노 인터뷰 12 title: 2008/09 라울 알비올 (Home)Rbiol 2017.06.16 919
14599 파테르나로 돌아온 망갈라 14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6.15 765
14598 카스테욘을 인수하는 파블로와 데알베르트 + 풋볼 드래프트 3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6.13 603
14597 메스타야 승격 플옵 최종전 진출 16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6.12 578
14596 라이언은 브라이턴행이 유력 9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6.10 625
14595 발렌시아 유니폼을 입게 될 데 헤아 23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6.07 1017
14594 프리시즌 친선경기 일정이 대략 잡혔네요 3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6.07 396
14593 메스타야 1차전 승리 10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6.05 547
14592 어제는 발렌시아 승격 30주년 8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5.31 827
14591 메스타야 1차 승격 플옵 통과 外 3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5.28 867
14590 17/18시즌 유니폼 30일에 공개 10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5.26 791
14589 시토 2020년까지 재계약 5 title: 2015/16 디에구 아우베스 (1st)리빙스턴 2017.05.25 735
14588 이아고 팔케, 다니 파레호 3 title: 2008/09 라울 알비올 (Home)Rbiol 2017.05.25 964
14587 [오피셜] 요엘 로드리게스, 에이바르로 완전 이적 7 file title: 2016/17 토니 라토 (Home)코카콜라 2017.05.24 561
14586 마르셀리노 가르시아 토랄 감독 취임 기자회견 9 title: 2008/09 라울 알비올 (Home)Rbiol 2017.05.23 657
14585 밑에글 읽다가 느낀건데 림영복은 왜 20M밖에 투자를 안하는거죠? 12 title: 2012/13 다비드 알벨다 (Senyera)산티민영 2017.05.23 820
14584 마르셀리노의 과제들 5 title: 2005/06 다비드 알벨다 (Home)Akerus 2017.05.23 74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731 Next ›
/ 73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맨 위로!